본문 바로가기 레프트메뉴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예산군

닫기
“예산군민의 뜻, 국가 최고기관까지 전방위로 알리다!” 게시판 상세보기

제목,작성자,등록일,조회,첨부 정보제공

제목 “예산군민의 뜻, 국가 최고기관까지 전방위로 알리다!”
작성자 기획담당관 등록일 2021-06-18 조회 380
첨부
jpg 파일명 : 황선봉 예산군수가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을 만나 삽교역 신설을 건의하는 모습01.jpg 황선봉 예산군수가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을 만나 삽교역 신설을 건의하는 모습01.jpg [0.256 mbyte] 바로보기
  • 황선봉 예산군수가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을 만나 삽교역 신설을 건의하는 모습01
이전 다음
황선봉 예산군수, 삽교역사 신설 건의 위해 청와대 방문

황선봉 예산군수가 예산군민의 서해선 복선전철 삽교역사 신설에 대한 강한 의지를 표명하고 하루 빨리 신설 문제를 확정짓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황선봉 군수는 15일 청와대를 방문해 박수현 국민소통수석을 비롯한 관계자들을 만나 예산군민의 삽교역사 신설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전달하고 신설 확정을 위해 함께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서해선 복선전철 삽교역사 신설은 국가균형발전 및 현 정부의 환황해권 중심도시 공약에도 부합하는 만큼 반드시 국비로 삽교역 설치를 해 줄 것을 요청했다.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서해선 복선전철 삽교역사 신설과 관련한 예산군민과 군수님의 열의와 노력에 감동을 받았다”고 밝히며 황선봉 군수의 이야기를 경청했다.

황선봉 군수는 청와대 방문 이전에도 지속적으로 국회의원 및 유관기관 관계자 등과 면담을 갖고 삽교역 신설의 당위성을 피력해왔으며, 현재 예산군 사회단체 및 군민들로 구성된 범 군민 삽교역사 유치 추진위원회는 기획재정부 세종정부청사 앞 집회를 130일째 이어가고 있다.

군은 삽교역은 당초 기본계획과 실시계획에 반영된 역사로 B/C 등 수익성 확보에 관계없이 역사 신설이 당연한 상황인 만큼 국비를 부담한 역 신설이 이뤄져야 한다는 입장이다.

또한 혁신도시 활성화를 위해 철도 등 교통기반시설 우선 지원이 필요하며 이는 혁신도시법 제16조에서도 우선 지원한다는 내용에 따라 지원 근거와 명분이 타당한 실정이다.

아울러 충남 내포 혁신도시 지정에 따라 인구유입이 점차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며, 이에 따른 철도 수요증가도 예상되고 있다.

또한 서해선 복선전철이 지나가는 전체 지역 중 유일하게 예산군만 배제되는 만큼 삽교역사 신설의 당위성은 차고도 넘친다는 것이 군의 입장이다.

황선봉 예산군수는 “서해선 복선전철 삽교역 신설은 국가균형발전과 충남 내포 혁신도시 발전을 위해 반드시 해결해야 할 과제”라며 “앞으로도 삽교역사 신설 확정의 날까지 군민의 뜻을 널리 알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